BJ 박소은·AOA 출신 권민아 괴롭힌 악플러, '같은 사람'이었다

인사이트Instagram 'baby_soeun'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갑작스러운 사망 소식을 알린 아프리카TV BJ 박소은과 AOA 출신 권민아에게 동시에 악담을 퍼부은 '악플러'의 존재가 누리꾼에게 충격을 주고 있다.


지난 13일 BJ 박소은의 동생은 고인의 아프리카 TV 채널에 "상황이 이제야 정리돼 글을 남깁니다. 지난주 저희 언니가 하늘의 별이 되었어요"라고 소식을 전했다.


박소은의 동생은 박소은이 악플 때문에 많이 힘들어했다고 박소은의 안타까운 생전 상황을 언급했다.


지난 6일 박소은의 전 남자친구가 잠시 인스타그램에 공개한 박소은의 악플은 그가 그동안 얼마나 마음고생이 심했는지를 보여준다.


인사이트Instagram 'baby_soeun'


인사이트박소은 전 남자친구 SNS


게시물 속에는 한 악플러가 박소은의 전 남자친구에게 'XX', '몸 진짜 팔아?"라며 박소은을 험담하고 욕을 지속적으로 하는 메시지가 담겼다.


그러나 해당 인스타그램 계정은 박소은뿐 아니라 다른 이에게도 악플을 쏟아냈던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같은 AOA 멤버였던 지민을 향해 폭로를 이어갔던 권민아는 지난 6월 자신을 향한 악플을 캡처해 올리며 정신적 고통을 호소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kvwowv'


그는 권민아에게도 "개관종x아", "연예인 병? 없는 x들이 그러더라", "할 거 더럽게 없나 보다" 등과 같은 험한 말을 쏟아내며 권민아를 괴롭혔다.


한 사람이 무분별하게 쏟아낸 악플이 구체적으로 박소은과 권민아에게 어떤 악영향을 끼쳤는지는 가늠할 수 없다.


그러나 박소은은 이른 나이에 결국 세상을 떠났고 권민아는 우울증을 호소하며 연예계 활동을 중단한 상태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