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순애' 정인봉 감독, 청계산에서 쓰러져 사망

인사이트네이버 프로필 캡처


[인사이트] 이원석 기자 = 영화 '순애', '길' 등을 만든 정인봉(52) 감독의 사망 소식이 전해졌다.


12일 다수의 매체에 따르면 정인봉 감독은 이날 오전 11시 20분께 사망했다.  


이날 오전 9시 45분께 서울 청계산에서 정인봉 감독이 갑자기 쓰러졌다는 신고가 들어와 구급대원이 현장에 출동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인사이트


소방당국은 심폐소생술(CPR)을 하며 정 감독을 소방 헬리콥터에 태워 병원으로 이송했지만 오전 11시 20분께 사망 판정됐다.


현재 경찰은 정확한 사망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정인봉 감독은 영화 '기다리다 미쳐'를 제작했고 '순애', '길', '질투의 역사' 등을 연출했다.


최근작은 2018년에 만들어진 '질투의 역사'다


인사이트영화 '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