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미허리'보다 얇은 허리로 드라마 내내 시선 강탈한 서예지

인사이트tvN '사이코지만 괜찮아'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tvN의 토·일 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의 인기가 뜨겁다.


드라마의 인기에 동화 작가 고문영 역으로 출연 중인 배우 서예지의 완벽한 몸매도 화제가 되고 있다.


서예지는 드라마에서 다양한 스타일을 소화하면서 군살 없는 극세사 몸매를 자랑하고 있다.


인사이트


tvN '사이코지만 괜찮아'


특히 지난 5일 방송에서 서예지는 잘록한 허리 라인이 돋보이는 의상으로 눈길을 끌었다.


허리가 살짝 드러나는 분홍색 투피스를 입은 그는 비현실적인 개미허리를 뽐냈다.


방송 이후 각종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는 '서예지 허리'라는 키워드가 오르기도 했다.


인사이트tvN '사이코지만 괜찮아'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실제로 서예지는 오래전부터 군살 없는 몸매로 유명했다.


169cm에 43kg인 그는 날씬한 체질을 타고나 따로 다이어트를 하지 않는 것으로 알려져 여성들의 부러움을 샀다.


그는 이에 대해 "외갓집 식구들이 키가 크고 말랐다. 아마 집안 내력인 것 같다"라며 어머니와 언니가 항공사 승무원으로 근무했다고 밝히기도 했다.


한편 tvN '사이코지만 괜찮아'는 매주 토, 일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Naver TV '사이코지만 괜찮아'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