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백사장서 '멸종위기종' 붉은바다거북이 죽은 채 발견됐다

인사이트뉴스1


[뉴스1] 최창호 기자 = 멸종위기동물인 붉은바다거북이 경북 포항시 바닷가 백사장에서 죽은 채 발견됐다.


5일 포항해경에 따르면 전날 오후 4시54분 포항시 북구 흥해읍 용한리 해안가에서 길이 150cm의 붉은바다거북 1마리가 죽은 채 백사장에 있는 것을 관광객이 발견해 신고했다.


해경은 거북의 부패가 심하지 않아 국립해양생물자원관으로 인계했다.


거북목 바다거북과 파충류인 붉은바다거북은 등딱지 길이가 약 1m이며, 몸무게는 150~400kg까지 나간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인사이트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