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 내 코로나19 확진자 56일 만에 다시 0명..."전원 완치"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 = 인사이트


[인사이트] 김남하 기자 = 군 내 코로나19 환자가 전원 완치 판정을 받아 56일 만에 감염자 수 '0명'을 기록했다.


2일 국방부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치료 중이던 장병 2명이 완치되면서 군대 내 모든 확진자가 완치됐다고 밝혔다.


국방부는 직할부대인 군사안보지원사령부 간부 1명과 국군 사이버작전사령부 병사 1명이 완치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추가 확진자도 나오지 않았다. 


군대 내 코로나19 환자가 0명을 기록한 건 5월 8일 이후 56일 만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군에서는 앞서 지난 2월 21일 최초 확진자가 나온 이후 74일 만인 5월 5일 마지막 환자가 완치 판정을 받았다. 


하지만 사흘 뒤인 8일 이태원 클럽을 방문한 사이버사 소속 부사관이 추가로 확진 통보를 받았고, 이후 이태원 발 확진자가 군내 산발적으로 잇따르면서 누적 확진자는 58명을 기록했다.


국방부는 환자는 모두 완치됐지만 현재 확진자 접촉 등으로 인해 891명을 격리 중이라고 밝혔다.


이 중 보건당국 기준 격리자는 26명이며 나머지는 군 자체 기준에 따른 예방적 격리자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 = 인사이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