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통하게 '살' 오른 모습으로 팬들 시선 강탈한 어제(3일)자 '2NE1 출신' 박봄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장영준 기자 = 가수 박봄이 대종상 영화제 개막 무대를 꾸민 가운데 그의 달라진 비주얼에 누리꾼 초점이 맞춰졌다.


지난 3일 박봄은 서울 광진구 그랜드 워커힐 서울 씨어터홀에서 개최된 제56회 대종상 영화제 1부 개막 무대를 위해 현장을 찾았다.


이날 레드카펫을 밟은 박봄은 과거와는 사뭇 바뀐 분위기로 시선을 강탈했다.


화려한 체크무늬 원피스와 재킷을 매치한 박봄은 강렬한 포스를 풍겼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뉴스1


트레이드마크인 인형 같은 이목구비를 지닌 박봄은 못 본 사이 통통하게 오른 볼살로 건강미를 발산했다.


얼굴에 붙은 살과는 달리 박봄은 높은 힐에 짧은 미니 원피스를 입고 늘씬한 각선미를 뽐내 눈길을 끌었다.


오랜만에 전하게 된 근황에서 박봄이 예전과는 달리 다소 통통한 모습을 보이자 누리꾼 관심이 집중됐다.


이에 박봄 측 관계자는 한 매체를 통해 박봄이 올해 체력 보충을 위해 여유롭게 시간을 보내고 있는 상태라고 알렸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뉴스1


이들은 "지난해 많은 활동을 한 후 현재 체력을 보충하고 있다"면서 "살이 조금 찐 상태"라고 알렸다.


이어 평소 박봄이 영화를 좋아해 대종상 영화제 축하 공연에 흔쾌히 응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또 이들은 박봄이 최근 새 앨범을 준비하며 녹음과 체력관리에 힘쓰고 있다고 전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뉴스1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