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의대'까지 집어 삼켰다"...대구 계명대 의대생 확진, 건물 전체 '폐쇄'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대구=뉴스1] 이재춘 기자 = 대구 계명대 의대생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29일 대구시 등에 따르면 계명대 의과대 3학년인 20대 남성이 이날 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확진으로 판명됐다.


이 학생은 대구 달서구 계명대 동산병원에서 임상실습을 받고 있으며, 전날 병원 건물에 들어가려다 열화상카메라에 발열이 포착돼 검사를 받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계명대 대부분 학생들은 온라인 수업에 참여하고 있으며, 의과대 학생은 실습 등을 위해 병원에 출입하고 있다.


이 대학의 다른 전공 학생 1명도 코로나19 증세를 보여 검사를 받고 있다.


대구시와 보건당국은 확진 학생의 감염 경로와 접촉자를 파악하기 위해 역학조사에 들어갔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