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J 슈기' 인성 논란 일으킨 '밀가루 폭행 사건' 자기 잘못이라고 해명한 철구 (영상)

인사이트YouTube '철구형 (CHULTUBE)'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먹방 유튜버 슈기(최슬기)가 아프리카TV BJ 철구와 합방을 통해 '밀가루 폭행 사건'에 대해 해명했다.


지난 28일 철구의 유튜브에는 '슈기가 왔네요...'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이 날 영상에서는 새롭게 모집 중인 크루 '비글즈'의 멤버로 BJ 김민교를 영입하는 내용이 담겨 있었는데 이 과정에서 전 비글즈 멤버였던 '슈기'가 등장했다.


철구는 "아직 슈기가 정식적으로 복귀를 한 것도 아닌데 방송 출연 요청에 응해줘서 너무 고맙다"라며 슈기를 환영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철구형 (CHULTUBE)'


비글즈와 관련된 이야기를 하던 도중 철구는 그간 슈기 인성 논란의 중심이 됐던 '밀가루 폭행 사건'에 대해 해명을 시작했다.


철구는 "당시 비글즈의 유일한 여자 멤버였던 슈기가 노잼이라는 시청자들의 악플과 크루원들의 정치질로 인해 굉장히 맘고생이 심했었다"라고 말했다.


철구는 "반복되는 악플과 정치질에 괴로움을 호소하던 슈기가 폭발한 것이 모두가 알고 있는 밀가루 사건"이라며 "이건 그동안 오빠로서 슈기를 챙겨주지 못한 본인의 잘못"이라고 해명했다.


마지막으로 철구는 "언제라도 슈기가 나를 부르면 방송에 나가줄 것"이라며 "슈기가 이제라도 잘 됐으면 하는 마음이다"라고 슈기의 앞날을 응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철구형 (CHULTUBE)'


그간 마음고생이 심했던 듯 해명 과정에서 슈기는 눈물을 흘리기도 했다.


마지막으로 슈기는 "더 이상 잃을 것도 없고 철구 오빠가 보고 싶어서 왔다"라며 진솔한 마음으로 자리를 마무리했다.


한편 슈기는 활동을 중단한지 8개월 만인 지난 7일 유튜브 복귀를 알렸다.


복귀를 알리는 영상에서 슈기는 전 남자친구와의 결별설 및 슬럼프에 극복에 대한 생각, 앞으로의 먹방 계획 등을 밝혔다.


하지만 복귀를 알린 지 3주가 지난 현재에도 아직 슈기의 채널에는 영상이 올라오지 않은 상황이다.


YouTube '철구형 (CHULTUBE)'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