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디린 나를 불끈불끈, 딸X딸X하게 한다"...복귀하자마자 막말 성희롱 논란 휘말린 철구

인사이트아프리카TV '철구형2'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아프리카TV 인기 BJ 철구(이예준)가 복귀한 지 일주일도 되지 않아 성희롱 논란에 휩싸였다.


그는 타 여 BJ 에디린을 앞에 두고 "나를 불끈불끈하게 한다" 등의 발언을 하며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지난 27일 BJ 철구는 BJ 에디린과 합동 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철구는 에디린을 보며 "너무 제 스타일이다", "저를 불끈불끈, 딸X딸X 하게 한다"고 말했다.


인사이트아프리카TV '철구형2'


인사이트아프리카TV '에디린'


나아가 "아드레날린 분비가 쏠리고 있다" 등의 발언을 해 에디린을 당황케 했다.


평소 거침없고 직설적인 화법을 쓰는 것으로 유명했던 철구였으나 이날 그의 언동은 다소 과했다는 목소리가 나왔다.


철구와 방송을 시작했을 때부터 우왕좌왕했던 에디린은 당황한 표정을 감추지 못했고 이후 개인 채널로 돌아간 그는 결국 눈물을 보였다.


인사이트아프리카TV '철구형2'


에디린은 아프리카TV로 건너온 지 얼마 되지 않은 여성 BJ였기에 아프리카TV의 다소 과격한 문화에 더욱 적응하기 힘들었던 것으로 보인다.


이후 에디린은 자신의 아프리카TV 채널 공지를 통해 "방송에서 즉흥적으로 반응을 잘했어야 하는데 아직은 제 방송 능력이 부족하기 때문에 그것을 감당하지 못 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입장을 전했다.


이같은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복귀하자마자 논란이라니", "요즘은 2년 전처럼 하면 바로 정지 먹고 처벌받는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앞서 철구는 원정도박 의혹 당시 함께 있었던 것으로 알려진 여성 BJ와 불륜설이 불거진 것에 대해 "만약에 '탱글다희', '에디린'과 불륜설이 났다면 오케이, 굿 잡이다"고 말한 바 있다.


당시 에디린은 자신의 아프리카TV 채널 공지에 "중학교 때 인터넷 방송을 철구님 통해서 입문하게 되었고 진짜 철구님 방송 보고 많이 웃었다"고 고마움을 전하기도 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