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반 너무 커 청바지 지퍼도 안 잠기는 '여신강림' 야옹이 작가

인사이트Instagram 'meow91__'


[인사이트] 김남하 기자 = 웹툰 '여신강림'의 야옹이 작가가 지퍼도 제대로 안 잠긴 청바지 착샷을 올리며 '왕골반'을 인증했다.


최근 야옹이 작가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매일 앉아서 일하니까 체중관리 힘들다"라며 영상 하나를 게재했다.


영상에서 야옹이 작가는 청바지에 크롭탑을 매치한 후 전신거울 앞에서 몸매를 뽐내고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meow91__'


잘록한 허리와 남다른 골반 라인은 보는 이의 감탄을 자아낸다. 완벽한 S자 체형이 눈길을 끄는 가운데 그의 청바지 지퍼가 열려 있는 모습이 특히 인상적이다.


군살은 전혀 없었지만 골반이 큰 까닭에 지퍼가 제대로 잠기지 않는 것으로 보인다.


실제 앞서 야옹이 작가는 최근 본격적으로 운동을 시작한 이후 하체가 탄탄해졌다고 고백한 바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meow91__'


글래머 몸매는 물론 하체까지 남다른 야옹이 작가를 두고 누리꾼들은 "이 정도면 작가 그만두고 아예 모델로 전향하셔도 될 듯", "완벽 S라인 몸매 실화냐"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야옹이 작가는 1991년생으로 지난 2018년 4월부터 화요 웹툰 '여신강림'을 연재 중이다.


지난해 3월 '여신강림' 연재 1주년 기념으로 얼굴을 공개한 후 연예인 못지않은 미모로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며 화제가 됐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meow91__'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