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인님이 선물해준 모자 쓰고 얼짱 각도로 사진 찍는 아기 수달

인사이트Instagram 'ponchan918'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귀여운 것을 보면 자신도 모르게 깨물어 주고 싶은 충동이 일곤 한다. 이런 공격성 때문에 "아파트 뿌셔"와 같은 유행어가 탄생하기도 했다.


그런데 여기 너무 귀여워서 아파트를 뿌시는 것으로는 부족하고 지구 정도는 뿌셔야 될 것 같은 수달이 있다.


인스타그램 계정 'ponchan918'에는 일본에 살고 있는 수달 가족의 '귀염뽀짝'한 일상 사진과 동영상이 올라오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ponchan918'


그 중에서도 가장 시선을 사로 잡는 사진은 녀석들이 다양한 모자를 쓰고 있는 모습이다.


머리에 헬로키티, 리락쿠마, 미키 마우스와 같은 캐릭터 모자를 쓰고 귀여움을 한껏 자랑하는가 하면 복실복실한 양모자로 앙증맞은 매력을 더하기도 했다.


수많은 모자 중에서도 오징어 모자를 가장 많이 쓴 것으로 보아 '최애템'으로 추측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ponchan918'


녀석은 오징어 모자와 새우 튀김을 찰떡같이 소화해내며 심장을 폭행한다.


또한 카메라가 자신을 찍고 있는것을 알기라도 하는 듯 양손을 쭉 뻗거나 얼굴을 들이밀며 다양한 포즈(?)를 취하기도 했다.


녀석의 귀여운 일상을 소개하니 심장을 꼭 부여잡고 '심쿵'에 주의하며 스크롤을 내려보자.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ponchan918'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