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버즈PC방 코로나 집단 감염 위기..."확진자 19명과 접촉"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민준기 기자 = 수원 버즈PC방이 코로나 집단 감염 위기에 처했다.


21일 염태영 수원시장은 자신의 SNS를 통해 "지난 16일 오후 2시~5시 사이에 '버즈PC방(BUZZ PC CAFE)'을 방문하신 분은 집단감염이 의심된다"며 "지체 없이 자진신고 바란다"고 전했다.


이어 "대인 접촉을 자제하여 주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염 시장의 발언은 수원 55번째 확진자와 관련된 역학조사 때문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염태영 수원시장 페이스북


수원 55번째 확진자 A씨는 이태원 클럽을 다녀온 군포 33번째 확진자와 용인 73번째 확진자의 접촉자다.


A씨는 지난 16일 오후 2시께 수원시 경수대로 277번길 7 소재의 버즈PC방을 방문했다.


이 PC방에서 파악된 접촉자는 총 19명이다. 수원시는 현재 17명의 신원을 파악하고 있는 상태다.


A씨는 이 PC방 외에도 동남보건대, 안양 노래방, 이디야 커피, 수원터미널 등을 방문했다.


인사이트염태영 수원시장 페이스북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