뜨자마자 번 돈으로 '코로나'에 기부 시작한 '개념갑' 이찬원

인사이트Instagram 'mee_woon_sanae'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TV조선 '미스터트롯'에서 3위를 차지하며 유명해진 이찬원.


그가 따뜻한 선행을 펼쳐 주위를 훈훈하게 만들었다.


15일 오후 이찬원은 자신의 SNS에 손 소독제를 들고 있는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이찬원은 "여러분~ 날이 많이 따뜻해졌죠~? 밖으로 나가 놀고 싶지만 코로나19로 아직 많은 분들이 힘들어하셔서 마음이 많이 안타깝습니다!"라며 모델로 활동 중인 브랜드의 손소독제와 기부 릴레이를 알렸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그는 기부 릴레이 시작을 외치며 "의료 및 방역 업무의 최전선에서 코로나19와 사투를 벌이고 계시는 모든 의료진분들 및 관계자분들 항상 감사드리고 모두가 희망을 되찾으시길 진심으로 기원합니다"라고 전했다.


이찬원의 개념 있는 행보에 많은 팬들이 좋은 영향을 받은 듯 기부에 동참하겠다는 뜻을 밝히고 있다.


한편, 이찬원은 블리스 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하며 활발히 활동 중이다.


그는 신곡 '참 좋은 사람' 발매를 앞두고 있으며, 각종 예능 프로그램에서 맹활약하고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mee_woon_sanae'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