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8주년' 인증해 축하 인사 받고 있는 '이태원 클라쓰' 권나라

인사이트Instagram 'hv_nara'


[인사이트] 박다솔 기자 = 배우 권나라가 청순한 비주얼로 누리꾼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지난 13일 권나라(30)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데뷔 8주년을 축하해 주셔서 감사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화려한 케이크를 들고 있는 권나라의 모습이 담겼다.


심플한 검은색 드레스를 입은 권나라는 청순한 비주얼을 과시하며 남심을 뒤흔들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A-MAN프로젝트


조막만 한 얼굴에 뚜렷한 이목구비를 소유한 그는 '여신' 그 자체였다.


앞서 권나라는 지난 2012년 5월 걸그룹 헬로비너스로 데뷔했다.


당시 헬로비너스는 데뷔와 동시에 제2회 가온차트 K-POP어워드 그룹부문 여자 올해의 신인상을 수상하며 대중에 이름을 알렸다.


이후 각종 드라마와 영화에 출연하며 필모그래피를 쌓은 권나라는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JTBC '이태원 클라쓰'를 통해 대세 반열에 올랐다.


인사이트


인사이트A-MAN프로젝트


독보적인 연기력에 완성형 비주얼까지 겸비한 권나라가 앞으로 어떤 모습으로 대중을 사로잡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해당 소식을 접한 누리꾼은 "8주년 축하해", "너무 예쁘다", "벌써 시간이 그렇게 됐나" 등 다양한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권나라는 현재 신중하게 차기작을 검토 중으로 이후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A-MAN프로젝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