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서 '이태원 클럽'발 2차 감염 첫 발생···확진자 아버지·1살 조카 양성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인사이트] 김남하 기자 = 이태원 클럽발 코로나19가 빠르게 확산하고 있다. 


부산에서 이태원 클럽 관련 2차 감염자가 발생하며 지역감염 전파 우려가 더욱 커지고 있다.


13일 부산시는 "이태원 클럽발 2차 감염 사례가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들은 앞서 코로나19에 감염된 21세 남성 확진자 A의 아버지와 1살 조카로 최근 선별진료소에 방문했다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사진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상세한 이동 경로는 아직 공개되지 않았지만 역학조사 결과에 따라 다수 접촉자가 예상된다. 추가 확진자가 나올 가능성도 있다.


앞서 경남에서도 코로나19가 집단 발병한 서울 이태원 지역을 방문한 확진자와 접촉한 20대 남성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거제에 사는 이 남성은 지난 5일 부산에서 A씨(부산 139번 확진자)와 만난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경남도는 이 남성은 12일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그동안의 동선을 파악하고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