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12일)은 '코로나' 사태에 힘써주신 간호사들에게 박수 쳐주는 '국제 간호사의 날'입니다

인사이트Instagram 'edjonesafp'


[인사이트] 김나영 기자 = 밤낮없이 고생한 의료진들 덕분에 겨우 잠잠해져가고 있던 코로나19 사태가 이태원 클럽 집단감염 사태로 제2의 국면을 맞았다.


황금연휴 기간 동안 이태원 클럽을 방문한 이들만 전국적으로 수천명이 넘는 가운데, 방역에 비상이 걸렸다.


더불어 코로나 확진자수가 몇달 만에 계속해서 한자릿수를 기록하면서 특별 휴가를 갈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됐던 의료진들 또한 다시 한번 절망에 빠지게 됐다.


바로 오늘(12일)은 코로나19 환자들을 살리기 위해 고군분투 중인 '간호사' 분들에게 박수로 감사함을 전해야하는 '국제 간호사의 날'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5월 12일은 영국의 간호사 나이팅게일의 탄생일로, 전 세계 간호사들의 사회 공헌을 기리기 위해 만들어진 날이다.


1971년 처음 제정된 '국제 간호사의 날'은 올해로 49번째를 맞이했다.


매년 국제간호사협의회(ICN)는 국제 간호사의 날을 맞아 각종 행사와 이벤트를 마련해 간호사들의 노고에 감사함을 전하고 있다.


코로나19 때문에 감염 위험에 노출되는 상황에서도 매일 방호복과 고글로 완전무장하고 환자들을 돌보는 간호사들을 위해서도 마스크 착용과 생활속 거리두기를 멀리해서는 안되겠다.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