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찌, 2020 프리폴 광고 캠페인 공개

인사이트사진 제공 = 구찌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구찌가 지난달 29일 2020 프리폴 광고 캠페인을 공개했다.


이번 광고 캠페인에서 구찌는 순수함과 자연스러움으로 세상의 모든 창조물과 완벽한 조화를 이루는 마법같은 유년 시절에 주목한다.


아르카디아(Arcadia)나 다시없을 신화 속 시대처럼 순식간에 지나가는 유년기는 그때의 추억이 무엇이든 간에 우리가 되찾고 싶은 완벽한 순간으로 기억 속에 영원히 남는다.


이는 동물과도 친한 친구가 될 수 있는 상상의 세계와도 같다. 즉, 우리 모두는 지식을 갖춘 어른이 되어서도 유년 시절로 되돌아가기를 바란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구찌


이번 구찌 광고 캠페인은 자연을 자유롭게 누볐던 유년 시절의 순수함에 찬사를 보내며, 자연과 동화된 삶을 단순하고 직접적으로 표현했다.


따뜻한 햇빛이 쏟아지는 아름다운 광야를 배경으로, 등장 인물들이 아름다운 동화 속 동물들과 즉흥적으로 만나고, 들판에서는 어릴 때 타고 놀았던 그네와 미끄럼틀을 우연히 마주치기도 한다.


이번 캠페인에서 사진작가 알라스데어 멕렐란(Alasdair McLellan)은 생기 넘치는 만큼 표현이 풍부한 일련의 인물 사진을 통해, 한 남녀와 그들이 사랑하는 동물들의 아름다움과 개성을 보여주는 작품을 구현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사진 제공 = 구찌


특히 어린 사슴, 부엉이, 파랑새, 스컹크, 다람쥐, 개구리, 고슴도치, 오리, 토끼 등의 동물과 등장 인물들간의 대화는 고전 우화나 만화를 연상시킨다.


자연의 메시지를 강조하는 이번 캠페인은 궁극적으로 일상생활 속에서 소소한 행복을 즐기기를 권유하며, 때로 삶의 균형을 찾는 것은 그네를 타거나 어린 사슴과 함께 뛰어노는 등의 상상력에서 시작한다는 메시지를 던진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