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접촉사고'로 시작한 영화 같은 연애 끝에 '결혼' 발표한 문성곤♥곽민정

인사이트Instagram 'moonseonggon10'


[인사이트] 천소진 기자 = 밴쿠버 올림픽 피겨 국가대표였던 곽민정이 오는 2021년 결혼한다고 밝혀 누리꾼의 관심이 뜨겁다.


지난 1일 한 매체에 따르면 곽민정 피겨 해설위원과 프로농구 안양 KGC 소속 문성곤 선수가 내년 5월 결혼할 예정이다.


곽민정은 김연아와 함께 지난 2010년 밴쿠버올림픽에 출전하며 한국 피겨의 기대주라는 평을 받았다.


인사이트Instagram 'moonseonggon10'


2015년에 현역 은퇴 후 코치로 활동하고 있으며 2018 평창올림픽 해설위원을 맡는 등 해당 분야에서 활약 중이다.


곽민정의 남편이 될 문성곤은 2015년 신인 드래프트에서 전체 1순위로 KGC인삼공사에 지명됐다.


이후 주축 선수로 자리매김하며 2019-20시즌 프로농구 최우수 수비수 상을 받을 정도로 뛰어난 실력을 갖추고 있다.


두 사람의 인연은 매우 운명적인 만남으로 시작됐다.


인사이트Instagram 'moonseonggon10'


주차장에서 곽민정이 문성곤의 차와 접촉사고를 내면서 남다른 사랑을 키워나가기 시작한 것이다.


연애를 시작한 후 곽민정은 문성곤을 응원하기 위해 안양실내체육관을 조용히 찾기도 했다는 후기가 자자하다.


문성곤 역시 자신의 SNS 등에 곽민정과의 사진을 올리며 애정 어린 글을 작성해 남들의 부러움을 샀다.


두 사람의 결혼 소식을 접한 누리꾼은 "잘 어울린다", "축하합니다. 행복하세요", "너무 예쁜 커플"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