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희 남편'이라는 말에 대본도 안 보고 '하바마' 출연 결정했다는 이규형

인사이트SBS 파워 FM '김영철의 파워 FM'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배우 이규형이 '하이바이, 마마!' 출연을 결심하게 된 비하인드스토리를 전했다.


지난 21일 SBS 파워 FM '김영철의 파워 FM'에 출연한 이규형은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tvN '하이바이, 마마!' 출연을 결심한 이유가 '김태희 때문'이라고 밝혔다.


이날 이규형은 '김태희의 남편 역할이라는 걸 알았을 때의 기분을 10자로 말해달라'라는 DJ 김영철의 질문에 "김태희 남편 역할, 사인해"라고 재치 있게 답했다.


그는 "제안을 받고 바로 한다고 했다"며 "대본도 안 봤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하이바이, 마마!' 


이를 접한 누리꾼은 "나 같아도 김태희가 상대역이면 무조건 오케이 할 듯"이라는 반응으로 이규형의 말에 공감했다.


이규형은 '하이바이, 마마!'에서 전 차유리(김태희 분)의 남편이자 현 오민정(고보결 분)의 남편 조강화 역을 맡아 열연했다.


이날 이규형은 '차유리와 오민정 중 누구를 선택하겠냐'는 질문엔 "연기하는 다섯 달 동안 답을 찾지 못했다"며 "둘 다 내겐 너무 소중한 사람"이라고 답했다.


이어 "누구 한 명을 선택해야 하는 게 잔인하다"라는 말을 덧붙이며 캐릭터에 대한 애정을 보였다.


한편 이규형은 '하이바이, 마마!' 촬영 종료 후 휴식을 취하며 차기작을 검토 중에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하이바이, 마마!'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