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간에 포인트 콕 박혀 들고만 있어도 '패피'될 수 있는 '구찌 체리 지갑'

인사이트Instagram 'eom_zzang'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요즘 10대들 사이에서 특유의 고급스러움과 우아한 디자인 덕분에 유행 중인 명품 브랜드가 있다.


선호도뿐만 아니라 명품 인지도에서 다른 브랜드를 압도한 브랜드는 바로 '구찌'였다.


이 중에서도 가장 사랑받는 제품은 뭐니 뭐니 해도 지갑이 아닐까 싶다.


매일 가지고 다닐 수 있어 실용적이고 들고 있기만 해도 시선을 끌 수 있기 때문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hyezz.i'


최근 SNS에서는 구찌 체리 장식 GG 수프림 카드 지갑이 10~20대 사이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구찌 체리 장식 GG 수프림 카드 지갑은 브랜드의 정체성을 상징하는 분위기 있는 베이지색 바탕에 체리 로고가 콕 박힌 디자인으로 구성됐다.


클래식하면서도 우아한 바탕에 체리가 박혀 밋밋할 수 있는 디자인을 확 살려주고 귀여움을 더했다.


특히 왕방울만 한 체리 두 알 중 한 알에는 금색으로 구찌의 로고도 새겨져 있어 고급스러움을 더한다.


인사이트Instagram 's_minxx_'


인사이트Instagram 'h___hyuniii'


제품은 친환경 소재로 제작된 GG 수프림 캔버스에 히비스커스 레드 가죽 트리밍이 사용됐으며 체리 액세서리는 크리스털 디테일로 장식됐다.


수납공간은 5개의 카드 슬롯과 1개의 지폐 컴파트먼트로 이뤄졌다. 또 동전 등을 간단하게 담을 수 있는 내부 지퍼 포켓도 있다.


가죽 촉감 또한 부드럽고 카드 수납공간도 여유로워 쓸수록 실용성이 느껴진다는 후문이다. 쓰면 쓸수록 비주얼에 한 번, 사용감에 두 번 만족감이 느껴질 테다.


인사이트Instagram 'ych0co'


인사이트Instagram '12.19jh'


인사이트Instagram 'h__yoony'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bella10385'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