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탈출 3', 코로나 확산 방지 위해 '3주' 휴방한다

인사이트tvN '대탈출 3'


[인사이트] 이원석 기자 = '대탈출 3'가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3주간 녹화 일정을 연기한다.


6일 tvN '대탈출 3' 측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휴방을 결정했다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제작진은 "'대탈출 3'가 밀실 세트에서 보조 출연자들과 함께 진행되는 현장 상황을 고려해 보다 안전하게 촬영 진행을 하고자 녹화 일정을 연기하게 됐다"고 전했다.


이어 "시청자분들의 깊은 양해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대탈출 3'


이에 따라 '대탈출 3'는 3주간 휴방하며, 해당 시간대에는 대체 편성이 이뤄진다.


오는 12일에는 '대탈출 3 스페셜 편'이 방송되며, 오는 19일과 26일에는 tvN 글로벌 합작 프로젝트인 초대형 스포츠 예능 '캐시백'(2부작)이 방송될 예정이다.


한편 '대탈출 3'는 예측할 수 없는 전개, '밀실'의 경계를 뛰어넘은 스테이지로 새롭게 돌아온 국내 유일의 어드벤처 버라이어티로 매주 일요일 오후 10시 40분 방송된다.


프로그램에는 강호동을 비롯해 김종민, 김동현, 신동, 유병재, 피오가 출연한다.


인사이트tv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