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머니 장례 중에도 불륜녀 한소희랑 딥키스한 '부부의 세계' 박해준

인사이트JTBC '부부의 세계'


[인사이트] 박다솔 기자 = '부부의 세계' 김희애가 박해준과 한소희의 외도 현장을 목격하고 분노했다.


지난 3일 방송된 JTBC '부부의 세계' 3회에는 모친의 장례식을 치르는 와중에도 여전히 여다경(한소희 분)과 바람을 피우는 이태오(박해준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남편 이태오의 외도로 상처를 받은 지선우(김희애 분)는 요양병원에 입원한 시어머니 배정심(정재순 분)을 찾아갔다. 배정심은 이미 아들의 외도를 알고 있었다.


배신감을 느낀 지선우는 "나 몰래 대출에 아들 보험금까지 건드렸다. 태오 씨가 어떻게 망하는지 똑똑히 지켜봐라. 돌아가시면 안 된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JTBC '부부의 세계'


이후 배정심이 세상을 떠났고, 장례식이 치러졌다. 장례식장을 지키던 지선우는 전화를 받고 어딘가로 사라진 이태오를 찾아 나섰다.


지선우는 장례식장에서도 남편을 의심하는 자신의 모습에 "나 지금 뭐 하는 거냐"라며 자조했다.


발길을 돌리던 지선우는 과거 이태오가 자신에게 프러포즈했을 때 틀었던 노랫소리를 듣고 멈춰 섰다.


이윽고 음악이 들리는 곳을 따라간 지선우는 노래를 들으며 차 안에서 키스하고 있는 이태오와 여다경의 모습을 목격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JTBC '부부의 세계'


지선우는 충격에 빠진 채 그 모습을 바라보다 뒤돌아 자리를 벗어났다. 무언가 결심한 듯한 지선우의 표정은 보는 이의 긴장감을 높였다.


해당 방송을 접한 누리꾼은 "소름 돋는다", "너무 충격적이다" 등 뜨거운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JTBC '부부의 세계'는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JTBC '부부의 세계'


※ 관련 영상은 27초부터 확인할 수 있습니다.


Naver TV '부부의 세계'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