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 티격태격하더니 '프로레슬링' 콘셉트로 화보까지 찍은 함소원X중국 마마

인사이트TV조선 '아내의 맛'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함소원, 진화 부부가 중국 마마와 함께 첫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31일 방송되는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함소원, 진화 부부와 중국 마마가 함께한 화보 촬영 현장이 공개된다.


이날 방송에 앞서 공개된 스틸 사진에서 함소원은 평소 몸에 박제돼있던 회색 트레이닝복과 패딩을 벗어던지고 머리부터 발끝까지 완벽 세팅을 이뤄내며 연예인 다운 카리스마를 자아냈다.


또한 한국어가 통하지 않아 강제 '집순이'를 자처했던 중국 마마도 180도 확 달라진 파격 변신을 선보였다.


인사이트TV조선 '아내의 맛'


특히 두 사람은 프로레슬링 콘셉트로 진행된 촬영에서 그동안의 고부갈등을 싹 털어버리는 듯한 유쾌함을 자아냈다.


중국 마마가 함소원의 목을 끌어당기고, 괴로운 표정을 짓고 있는 함소원의 모습은 웃음을 더했다.


또한 이날 촬영에서 함소원은 과거 프로레슬링에 도전할 수밖에 없던 웃픈 이야기도 털어놔 눈길을 사로잡았다는 후문이다.


인사이트TV조선 '아내의 맛'


함소원은 미스코리아 당선 이후에 모든 여자 연기자들이 거절했던 멕시코 레슬링에 도전하게 됐고, 너무 강력했던 레슬링 강도 때문에 급기야 코트 위에서 도망쳤던 '도전 지구탐험대' 시절 스토리를 공개했다.


힘들었던 촬영이었지만 그는 "미스코리아가 된 후에도 생계형으로 일했기 때문에 돈이 되면 뭐든 하려고 했던 시절이다"라고 고백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한편 함소원과 중국 마마의 유쾌한 합이 담긴 화보 촬영 비하인드스토리는 이날 밤 10시 방송되는 '아내의 맛'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인사이트TV조선 '아내의 맛'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