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보현 "나는 솔직히 잘생기진 않았다"

인사이트FN엔터테인먼트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배우 안보현이 자기 외모를 언급하며 망언 스타 반열에 올랐다.


지난 28일 더팩트는 안보현과 진행한 인터뷰 내용을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했다.


이날 안보현은 얼마 전 종영한 JTBC '이태원 클라쓰'와 관련된 물음에 성심성의껏 답하며 흥미를 돋웠다.


그러던 중 안보현은 "왜 이렇게 잘생겼어요?"라는 질문을 받게 됐다. 


인사이트


인사이트FN엔터테인먼트


잠시 머뭇거리던 안보현은 "잘생기지는 않았습니다. 조화가 잘 이루어졌다고 할까요?"라고 답해 시선을 모았다.


이어 그는 "너무 잘생긴 분들이 많아서 저는 그냥 팔색조 같은 매력을 가진 것 같습니다"라며 겸손한 태도를 보였다.


이외에도 안보현은 키가 190cm 이상 자랄까봐 학창시절 모래주머니를 차고 높은 곳에서 일부러 뛰어내렸던 일화를 공개하기도 했다.


인사이트FN엔터테인먼트


인사이트JTBC '이태원 클라쓰'


해당 인터뷰를 접한 누리꾼은 "역대급 망언이다", "그럼 누가 잘생긴 걸까", "보현이 형 거울 없나 보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안보현은 '이태원 클라쓰'에서 미워할 수 없는 악역 장근원으로 분해 큰 사랑을 받았다.


최근 그는 MBC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해 소소한 일상을 공개하며 또 한 번 화제가 됐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