못 본 사이 훌쩍 커 해맑은 미소로 '미소년 美' 뽐내는 건후

인사이트Instagram 'msannapark'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예능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로 큰 사랑을 받은 축구선수 박주호의 아들 건후가 해맑은 근황을 전했다.


26일 박주호의 아내 안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영상을 게재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안나는 "Good morning"이라는 글과 함께 침대에 누운 건후의 모습을 영상에 담았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엄마와 해맑은 미소로 장난을 치고 있는 건후의 모습이 담겨 보는 이들의 훈훈한 미소를 자아낸다.




giphy


동생이 태어난 후 한층 더 밝아진 모습의 건후는 엄마가 코를 간질이자 기분이 좋은지 함박 웃음을 지으며 이불 속으로 쏙 숨는 귀여운 행동을 취했다.


보기만 해도 '심쿵'을 유발하는 건후의 깜찍한 애교에 랜선 이모, 삼촌들은 하루 빨리 '슈퍼맨이 돌아왔다'로 복귀하기를 염원했다.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건후 더 귀여워졌다", "여전히 사랑스러운 내 아가", "건후 빨리 돌아와!!", "나은이도 보고싶네요!" 등 그리운 마음을 드러냈다.


한편 최근 셋째 아들을 출산한 안나는 나은이와 건후와 함께 육아에 전념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Instagram 'msannapark'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