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훈 "여친 없어···'게임' 같이 할 수 있는 사람이 이상형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앳스타일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배우 성훈이 외로움을 고백하며 자신의 이상형을 언급했다.


지난 25일 방송된 SBS '본격연예 한밤'에서는 영화 '사랑하고 있습니까'의 성훈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성훈은 연애 스타일에 대해 "연애를 못 하는 것 같다. 전 연애를 못하는 남자인 것 같다"고 답하며 자신감 없는 모습을 보였다.


거짓말 테스트에서 성훈은 '연애할 때 나쁜 남자인가'라는 질문에 "아니다"라고 답하며 "눈치를 많이 보는 타입이라 나쁜 남자일 수는 없다"고 말했다.


인사이트SBS '본격연예 한밤'


이어 "지금 만나고 있는 여성이 없다"도 진실로 나오자 그는 "외로움을 느낄 수 있는 단계가 넘어섰다"고 털어놨다.


성훈은 여자친구가 생기면 무엇을 하고 싶냐는 질문에 "게임을 같이 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비디오 게임이든 같이 뭔가 게임을 취미로 공유할 수 있는 친구면 좋지 않을까"라며 자신의 이상형을 솔직하게 드러냈다.


최근 한 인터뷰에서도 성훈은 "어렸을 때는 외형적인 면을 많이 봤지만 30대에 접어들면서 공감대가 더 중요하더라"라고 취미가 잘 맞아야 한다고 강조한 바 있다.


한편 성훈이 배우 김소은과 달달한 로맨스를 펼치는 영화 '사랑하고 있습니까'는 지난 25일 개봉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bnt


인사이트Instagram 'sunghoon1983'


인사이트MBC '나 혼자 산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코스모폴리탄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