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년' 만에 예능 출연한 윤은혜 "8년 째 금주하면서 '연애'도 끊겼다"

인사이트MBC '라디오 스타'


[인사이트] 홍지현 기자 = 배우 윤은혜가 3년 만에 예능에 출연하며 진솔한 이야기를 털어놓는다.


오는 25일 방송 되는 MBC '라디오 스타'의 '니 몸 사용설명서' 특집에 윤은혜가 게스트로 출연한다.


3년 만에 예능에 출연한 윤은혜는 최근 녹화에서 "매일 밤 만나는 사람이 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인사이트MBC '라디오 스타'


MC 김구라는 과거 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윤은혜의 러브라인이었던 가수 김종국을 언급해 윤은혜를 당황시켰다는 후문이다. 


이날 윤은혜는 건강 염려증에 대해서 고백하며 과거 베이비복스 시절 혹독한 스케줄 탓에 온몸이 망가졌고 지금도 조심하고 있는 상황임을 알렸다.


인사이트Instagram 'y1003_grace'


과거 극심한 불면증에 시달리기도 했다는 윤은혜는 잠자리에 들기 위해 술을 마셨다고 한다.


윤은혜는 다행히 8년 동안 금주에 성공했다고 덧붙여 출연진들을 안도케 했으나 술과 함께 연애도 끊겼다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현재 베이비복스 영상을 보지 않는 이유도 덧붙여 많은 이들의 궁금증을 유발할 예정이다.


한편 드라마 '궁', '포도밭 그 사나이', '커피프린스 1호점' 등 '원조 로코퀸'으로 불리던 윤은혜가 흥행 부작용과 관련해 "좋은 작품을 너무 일찍 만났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