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섬 타임, 화사한 봄 스타일링 완성하는 '셋업 수트·원피스' 제안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한섬


[인사이트] 이유리 기자 = 한섬의 여성복 브랜드 타임이 봄을 재촉하는 화사한 스타일링을 제안했다.


최근 3월에 접어들며 일교차가 커진 날씨에 재킷을 활용한 다양한 수트 스타일링을 선보이는가 하면, 브랜드 특유의 페미닌한 감성을 담은 원피스 스타일링을 다수 소개했다.


타임의 이번 2020 봄·여름 시즌 캠페인은 90년대 타임 캠페인 아카이브를 재해석해, 90년대를 상징하는 미니멀리즘과 가장 동시대적인 모더니티를 재해석, 심플하면서도 다양하게 표현된 실루엣의 제품을 선보였다.


지난해 강세였던 긴 아우터 대신 올해는 크롭 재킷과 레트로 감성의 실루엣을 담은 아우터가 주목을 받고 있는 가운데 타임에서는 크롭 재킷을 활용한 셋업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여기에 하이웨이스트의 디자인의 와이드 팬츠를 더해 다리가 길어보이게 연출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한섬


이번 시즌 팬톤이 선정한 '클래식 블루' 컬러의 셋업은 차분하면서도 안정적인 느낌을 준다.


더블 브레스티드 디자인의 재킷은 유행을 타지 않는 기본 아이템으로 매 시즌 다양한 스타일링이 가능하며, 팬츠와 셋업으로 스타일링 하기에도 좋고, 격식을 차려야 하는 자리에서도 제격인 아이템이다. 베이지, 샌드 등의 뉴트럴 컬러는 이번 시즌에도 사랑 받을 예정이다.


타임에서는 이번 시즌 브랜드 특유의 페미닌함을 더한 원피스를 다수 선보였다. 얇고 가벼운 원피스는 여성만의 우아한 실루엣을 그대로 살려주어 모던하면서도 페미닌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원피스와 함께 팬츠를 레이어드해 스타일리쉬하게 연출 하는 코디도 함께 제안했다. 단독으로 착용하면 여성스러우면서도 시크한 룩을 연출 할 수 있으며, 팬츠와 매치하면 내추럴한 분위기를 살릴 수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