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원 클라쓰' 최종회서 셰프로 깜짝 등장한 박보검, 권나라와 핑크빛 기류 예고

인사이트JTBC '이태원 클라쓰'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에 배우 박보검이 카메오로 깜짝 등장했다.


21일 JTBC 금토드라마 '이태원 클라쓰'가 최종회를 맞았다.


이날 방송에서 조이서(김다미 분)와 마현이(이주영 분)는 오수아(권나라 분)가 운영하는 가게를 찾았다.


장가에서 퇴사한 오수아는 사촌의 도움으로 가게를 차렸다. 박보검은 오수아의 가게에 면접을 보러 온 셰프 역으로 출연했다.


인사이트JTBC '이태원 클라쓰'


오수아는 박보검의 등장에 상기된 얼굴로 "대박"이라며 감탄사를 내뱉었다.


박보검의 빛나는 비주얼에 옆에 있던 가게 매니저 홍석천은 "홀에 있어야 할 외모다"라며 오수아에게 박보검을 꼭 뽑으라고 설득하기도 했다.


음식까지 완벽하게 만들어낸 박보검은 잘생긴 외모에 요리실력까지 겸비한 모습으로 오수아를 설레게 했다.


인사이트JTBC '이태원 클라쓰'


이에 오수아는 "내일부터 출근 가능하시죠?"라고 물었고 박보검은 "네 사장님"이라고 화답했다.


이날 박보검의 등장은 오수아에게 따스한 봄과 같이 새로운 사랑이 찾아왔음을 암시했다.


해당 장면이 방송되자 시청자들은 설렌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Naver TV '이태원 클라쓰'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