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 못 먹고 새벽 방송하는 박서아 걱정돼 매일 찾아와 끼니 챙겨준 '사랑꾼' 남친 박영호

인사이트YouTube '박서아TV'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사랑하는 사람을 위해 자신의 생활 패턴까지 바꾼 '사랑꾼' 남친이 있어 부러움을 한 몸에 받고 있다.


지난 17일 유튜버 박서아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남친 박영호와 본격적으로 사귀게 된 과정을 털어놨다.


앞서 두 사람은 소개팅 방송 콘텐츠에서 처음 만났다. 당시 두 사람은 방송으로 만났기 때문에 "컨셉이다", "쇼윈도 커플이다" 등의 이야기를 종종 들었다.


그런데 우리가 볼 수 없었던 곳에서 두 사람의 사랑은 싹트고 있었다.


인사이트YouTube '박서아TV'


박서아에 따르면 박영호는 아침 일찍 일어나 하루를 시작하는 '아침형 인간'이다.


그러나 박서아는 방송을 하고 있기 때문에 주로 밤에 활동하고 아침 늦게까지 잠을 잘 수밖에 없었다. 그러다 보니 밥도 제대로 챙겨 먹지 못하고 일을 했다.


이런 모습을 본 박영호는 박서아를 챙겨주기 위해 매일 방송하는 시간 전에 찾아왔다.


그리고는 함께 밥을 먹고, 박서아가 방송하는 것을 내내 기다렸다. 방송이 끝나면 또 밥을 챙겨 먹이며 자신의 마음을 표현했다.


인사이트YouTube '박서아TV'


사랑하는 사람에게 맞춰주기 위해 자신의 잠을 줄여가며, 자신의 생활 패턴까지 바꾸는 것은 결코 쉬운 일이 아니다.


그의 헌신적인 모습에 감동한 박서아도 자신의 마음을 적극적으로 표현했고 두 사람은 현재 많은 이들의 부러움을 사고 있다.


당신도 누군가를 위해 생활 패턴까지 바꿀 수 있는가.


만약 보고 싶다고 말하면 곧바로 집 앞까지 와주는 사람이 있다면 고마움을 표현하자. 그리고 오늘만큼은 그 반대로 당신이 찾아가 보는 것도 좋겠다.


YouTube '박서아TV'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