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불교다"···어제자 방송서 '신천지' 루머 해명한 유재석

인사이트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시즌 3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유재석이 최근 곤욕을 치렀던 신천지 루머에 대해 방송에서 해명했다.


지난 11일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시즌 3에서는 코로나19로 인해 실내 토크쇼 형식으로 바뀐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코로나19 관련된 주인공으로 경희대학교 재학 중인 대학생 이동훈 씨가 출연했다.


그는 코로나 맵을 개발해 사람들의 편의를 제공하고 있으며 수익금은 0원이다.


인사이트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시즌 3


코로나 맵 개발 계기에 대해 이동훈 씨는 "가짜 뉴스가 많아지고 불안감이 커져서 하게 됐다"고 말했다.


그러자 유재석은 "나도 가짜 뉴스가 있었다. 특정 종교에 있다고"라며 웃었다.


그러면서 유재석은 "나는 불교"라고 강조했다.


인사이트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시즌 3


앞서 코로나19가 신천지 사이에서 빠르게 확산되면서 연예계 몇몇 스타가 신천지를 믿고 있다는 루머가 퍼졌다.


유재석도 그들 중 한 명이라는 루머가 퍼졌고 이에 유재석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 측은 사실이 아니라는 공식 입장을 발표했다.


당시 FNC엔터테인먼트는 "악성 루머 양성, 악의적인 비방 게시물과 관련해 어떠한 합의나 선처 없이 법적 절차를 토대로 강력한 대응을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시즌 3


Naver TV '유 퀴즈 온 더 블럭'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