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플한 올화이트로 신는 순간 키 '2cm' 커져 데일리 슈즈로 딱인 '르꼬끄 모나코'

인사이트Instagram 'lecoq_hongdae'


[인사이트] 천소진 기자 = 패션을 완성시켜주는 아이템의 끝판왕을 꼽으라면 역시 신발이 아닐 수 없다.


유니크하면서도 심플하되 어떤 룩에든지 찰떡궁합을 이루는 신발은 센스 있는 패셔니스타들의 가장 중요한 아이템으로 꼽힌다.


그렇다고 해서 남들과 다른 휘황찬란한 신발을 초이스하기 위해 노력할 필요는 없다.


깔끔하지만 꾸안꾸의 정석으로 불리는 르꼬끄 운동화 하나면 모든 게 해결되기 때문이다.


인사이트독자 제공


정식 명칭으로 '르꼬끄 남녀공용 모나코 자가드'라고 불리는 해당 운동화는 새하얀 비주얼에 호불호가 갈리지 않는 디자인이 매력적이다.


옆면에 르꼬끄 로고가 콕 박혀있어 브랜드가 주는 가치를 살리되 과하지 않아 부담 없이 착용하기 좋다.


어글리 슈즈의 정석으로 통해 데일리룩으로 활용하기 좋아 패피들 사이에서 호평을 받는 제품이라고 할 수 있다.


디자인뿐만 아니라 신발의 가장 중요한 기능을 빼놓고 말할 수 없겠다.


인사이트Instagram 'eni.o_o.94'


적당한 키 높이는 물론 말랑말랑한 쿠션을 밟고 서 있는 듯 편안해 오래 신어도 아프지 않다.


또한 걸을 때마다 충격을 흡수해줘 격하게 뛰어도 전혀 문제 되지 않는다는 점이 장점이라고 할 수 있다.


르꼬끄 모나코는 일반인들은 물론 연예인들까지 픽하며 수많은 이들의 사랑을 독차지하는 원톱 운동화다.


같은 디자인이지만 분홍색 컬러로 나온 제품 또한 폭발적인 인기를 얻으며 높은 판매율을 기록한다는 평이다.


인사이트Instagram 'eni.o_o.94'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