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오 "어눌하고 멍한 여자가 내 이상형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유리카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블락비 피오가 한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 공개한 이상형이 화제가 되고 있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 상에서는 피오의 취향이 누리꾼들에 의해 재조명되고 있다.


과거 피오는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김수철 편에 출연해 자신의 이상형을 깜짝 공개했다.


당시 블락비는 김수철의 '왜 모르시나'를 선곡해 숨겨둔 가창력과 랩 실력을 발휘했다. 블락비 무대를 본 전설 김수철은 이들에게 콜라보 제의까지 하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ALLURE


특히 이날 방송에서 피오는 다소 독특한 이상형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피오는 "어눌하고 멍한 여자가 좋다"라며 자신의 취향을 밝혔다.


이어 "내가 깜짝 놀라게 했을 때, 멍한 듯 놀라는 모습이 귀엽다"라고 상황까지 상세히 묘사하며 엉뚱한 모습을 보여 모두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팬들은 "어눌하고 멍한 건 난데", "멍한 표정 누구보다 잘 지을 수 있다", "이상형도 귀여워"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지난 2011년 블락비 싱글 앨범 'Do U Wanna B?'로 가요계 데뷔한 피오는 각종 예능 프로그램에서 뛰어난 활약을 펼치며 '예능계 블루칩'으로 거듭났다.


인사이트Instagram 'pyojihoon_official'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