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진·취약 계층 위해 써달라며 '마스크+손 세정제+현금' 12억원어치 통 크게 기부한 하이트진로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천소진 기자 = 하이트진로가 '코로나19'로 고통받고 있는 이들을 위해 통 큰 지원에 나섰다.


지난 28일 하이트진로는 코로나19가 빠르게 확산하고 있는 대구·경북 지역에 방역 물품과 성금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는 해당 지역이 특별관리구역으로 지정된 만큼 필요한 자원이 상당수 있을 것으로 예상돼 내린 결정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하이트진로음료 


이들은 우선 사회복지시설, 자가격리자, 의료진, 취약 계층을 대상으로 마스크 20만 개와 손 세정제 6만 개, 생수와 블랙 보리 31만 9천 병을 제공할 계획이다.


해당 물품들은 소방청 사업 협력 기관인 119 소방안전복지사업단의 도움을 받아 긴급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확산 방지 및 피해 복구를 위해 필요한 물품을 바로 구비할 수 있도록 별도로 현금을 함께 지원한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전달된 물품과 성금은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를 통해 대구·경북 지역의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김인규 하이트진로 사장은 "코로나19로 지역사회가 고통받고 있다"며 "극복하기 위해 헌신하는 모든 분들에게도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고자 한다"고 말했다.


또한 "하루빨리 극복해 모두가 건강하게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