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부남' 지석진X전소민을 '러브라인'으로 엮고 있는 런닝맨 멤버들

인사이트SBS '런닝맨' 


[인사이트] 박다솔 기자 = SBS '런닝맨'이 과도한 러브라인으로 누리꾼의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는 영화 '결백'의 배우 신혜선, 배종옥이 출연해 멤버들과 레이스를 펼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 과정에서 멤버들은 서로의 차 안에 있는 소지품을 꺼내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지석진의 차로 갔던 김종국은 지석진의 차 안에서 전소민의 얼굴이 담긴 스티커를 발견했고 "소민이에게 관심 있냐"라며 의혹을 제시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런닝맨' 


지석진은 자가용이 아닌 회사 차라고 해명했다. 


이광수는 "이거 방송에 나가도 되냐"라고 같이 몰아갔고, 하하 역시 "어쩐지 세찬이한테 샘을 많이 냈다"라며 거들었다.


급기야 김종국은 지석진을 향해 "얼마 전 여자 백 샀냐. 여자 명품 백을 산 영수증이 있다"라고 전했다.


하하는 "소민이가 명품 백 메고 있는 거 본 적 있다"라고 덧붙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런닝맨' 


이 모습을 지켜보던 전소민은 당황스러운 듯 고개를 저었다.


앞서 김종국은 여러 차례 전소민과 지석진의 관계를 부적절하게 표현해 불쾌하다는 지적받은 바 있다.


'런닝맨'은 부적절한 러브라인 없이도 멤버 간의 시너지, 독창적인 콘텐츠로 수년간 인기를 끈 장수 프로그램이기에 다수의 누리꾼은 아쉬움을 표했다.


방송 직후 다수의 누리꾼은 시청자 게시판을 통해 "질 낮은 개그 그만하세요", "주말 예능 프로그램에서 불륜 러브라인이 웬 말이냐", "공과 사를 구분해라" 등 거센 비판을 쏟아내고 있다.


한편 SBS '런닝맨'은 매주 일요일 오후 5시에 방송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런닝맨'


인사이트SBS '런닝맨' 시청자 게시판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