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등이 아닌건 무슨 기분일까?" 최다 합격자 배출 인증 도장 받아버린 에듀윌

인사이트사진 제공 = 에듀윌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올 타임 넘버원'


우리는 한 분야에서 최고의 퍼포먼스와 기록을 만들어내는 사람 혹은 집단을 가리켜 이렇게 부른다.


종합교육기업 에듀윌(대표 박명규)이 KRI한국기록원에 '단일 교육기관 2019년 제30회 공인중개사 시험 최다 합격자 배출' 기록을 공식 인증받았다.


2016년, 2017년에 이어 3번째로 공식 인증받은 쾌거다. 여태껏 그 누구도 만들어내지 못한 기록을 쓴 에듀윌에게 "공인중개사 교육계의 올 타임 넘버원"이라는 찬사가 쏟아지고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에듀윌


KRI한국기록원은 우리나라의 우수한 기록을 KRI한국기록원 공식 최고 기록으로 인증하는 기관이다. 미국 World Record Committee(WRC/세계기록위원회) 등 해외 기록 인증 전문기관에 도전자를 대신해 인증 심의를 요청하는 기록 인증 전문 기관이기도 하다.


KRI한국기록원 기록 검증 서비스팀이 이번 인증을 위해 까다롭게 확인한 부분은 네 가지.


1. 에듀윌이 한국산업인력공단에 받은 자사 수험생의 합격증과 합격자의 데이터 베이스


2. 큐넷의 합격자 수험번호 대조


3. 변호사 등 신뢰할만한 제3자의 확인서


4. 기록 도전 개요서


인사이트사진 제공 = 에듀윌


이 네 가지를 모두 종합적으로 면밀하게 확인하는 작업을 거쳤다. 신뢰도를 높이기 위해 모든 부문을 세밀하게 확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에듀윌은 공인중개사뿐 아니라 주택관리사나 공무원 등 다른 분야에서도 질 좋은 서비스를 통해 수험생의 압도적인 선택을 받고 있다.


먼저 전국 38개의 학원을 모두 본사 직영으로 운영·관리 중이다. 가맹점은 단 한곳도 없다.


성인 교육 기관 중 가장 숫자가 많은 것이며, 철저한 관리를 통해 타 프랜차이즈 학원 대비 수험생의 만족도가 매우 높다. 그만큼 결과물도 좋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사진 제공 = 에듀윌


에듀윌이 내놓은 공인중개사 교재도 2016년 12월부터 현재까지 39개월 연속 베스트셀러 1위를 차지하고 있다. Full HD 고화질의 온라인 교육 관리 시스템도 보유해, 온라인 강의 수강생 중에서도 최다 합격생 배출 기록을 써내려 가고 있다.


이밖에도 합격 후 수험생 관리도 업계 최고다. 매년 말 합격자 모임을 직접 개최하고, 동문회를 지원해 합격자들의 업계 진출을 적극 지원한다. 지난해 12월에는 서울 강남 코엑스에서 2천명의 합격생들과 '공인중개사 합격자 모임'을 성공적으로 개최했다.


에듀윌은 사회 구성원과 '호흡'하고 '공감'하는 것도 잊지 않는다. 쉬워 보이지만 실상 하기는 어려운 '사회 공헌'을 꾸준히 하고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에듀윌


사랑의 쌀, 임직원 나눔 펀드, 검정고시 지원 등 10년 넘게 지속적인 사회 공헌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이를 인정받아 2004년 서울특별시장상을 시작으로 매년 교육·채용·사회 공헌 등 다양한 공적을 인정받아 업계 최초 3번의 대통령상을 수상했다.


또한 과학기술부 장관상, 산업자원부 장관상, 정보통신부 장관상, 노동부 장관상, 법무부 장관상, 여성가족부 장관상, 미래창조과학부 장관상 등 각종 정부기관상 12관왕의 달성도 이뤄냈다.


에듀윌 박명규 대표는 "KRI한국기록원에서 '합격자 수 최고 기록'을 3번이나 공식 인증받아 자랑스럽다"면서 "앞으로 더 많은 분들이 에듀윌을 통해 제2의 인생을 성공적으로 펼쳐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에듀윌


KRI한국기록원 김덕은 원장은 "에듀윌의 쾌거는 모든 임직원이 노력한 덕분"이라면서 "앞으로도 업계에서 모범이 되는 기업으로 자리매김하기를 바란다"라고 축하했다.


한편 에듀윌은 한국리서치 공무원 선호도, 인지도 1위 기업 조사 결과 인지도 1위에 오른 바 있다.


에듀윌이 이번에 만들어낸 '합격자 수 최고 기록'은 아무도 깨지 못한 기록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에듀윌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