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광모 LG 대표, 서초 R&D 캠퍼스 '디자인 경영센터' 현장 찾아 구성원 격려해

인사이트사진 제공 = LG그룹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LG는 구광모 대표가 지난 17일 오후 LG전자 서초 R&D 캠퍼스 내 '디자인 경영센터'를 방문해 출시 예정 제품들의 디자인을 살펴보고, 고객가치 중심의 디자인 현장 경영에 나섰다고 밝혔다.


구 대표는 올해 신년사에서 고객가치 실천을 강조한 데 이어, 차별화된 고객가치를 제공하는 제품을 만들어 내는 데 있어 첫 단계인 디자인 분야의 경쟁력을 살피고 현장의 목소리를 듣기 위해 LG전자의 디자인 핵심기지를 찾은 것이다.


구 대표는 이 자리에서 "디자인은 고객이 우리 제품에 대해 첫인상을 받고 사고 싶다는 가치를 느끼는 처음 순간이자, 고객이 제품을 사용하는 내내 섬세한 배려와 편리함에 감탄하고 고객을 돋보이게 만들어 주는 것도 디자인일 것"이라며 "디자인이야말로 고객 경험과 감동을 완성하는 모든 과정"임을 강조하고 디자인의 역할에 대한 자부심을 고취했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이번 방문에는 노창호 LG전자 디자인 경영센터장을 비롯해 LG전자의 선행디자인 및 각 사업 부문 디자인 연구소장과 상품기획 담당, 젊은 책임급의 사업가 인재들이 참석했다.


구 대표는 고객의 시선을 사로잡고, 가슴을 뛰게 하고, 다음 제품까지 기대하게 만드는 디자인을 강조하며, 이를 위해 디자인 조직과 일하는 방식이 개방적이고 창의성과 다양성이 존중돼야 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특히, 구 대표는 이날 참석한 LG전자의 디자인 부문 리더들에게 "새로운 고객 경험을 선사하는 디자인을 차곡차곡 쌓아 고객 감동의 품격을 높여주기를 기대한다"며, "어려움이 있다면 언제든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LG그룹


노창호 디자인 경영센터장은 이 자리에서 고객의 페인 포인트(Pain Point) 등 핵심가치를 디자인적으로 해석해 제품에 반영하고, 고객가치 기반의 디자인이 최종 양산까지 이어지도록 디자인 리더십을 확보해 나가는 등 LG전자의 디자인 전략 방향을 밝혔다.


LG 관계자는 "이번 디자인 경영센터 방문을 계기로 코로나19 이후 분위기를 전환하고, 향후 국내와 해외의 고객 접점 및 미래준비 현장을 순차적으로 찾아 구성원들을 격려하고 경쟁력 확보 방안을 점검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