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취'해 택시기사·동료 경찰까지 폭행하다 '현행범'으로 체포된 현직 경찰관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뉴스1] 이승환 기자 = 서울 서초경찰서는 술에 취해 택시기사와 경찰관을 폭행한 혐의(폭행 공무집행 방해)로 현직 경찰관 A경장을 입건해 조사했다고 15일 밝혔다.


A경장은 이날 오전 5시30분 서초동 거리에서 운행을 멈추고 잠시 쉬고 있던 택시기사와 시비가 붙은 뒤 그를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A경장은 출동한 경찰에게도 주먹을 휘두른 것으로 조사됐다. 현행범으로 체포된 그는 술에 많이 취해 있었던 것으로 전해진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 영상 등을 분석하며 사건 경위를 파악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수사 결과에 따라 A경장을 엄중하게 조치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