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은 왜 삐끗했어유~?" 파스로 문신 가린 우원재 아픈줄 알고 걱정한 백종원

인사이트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파스로 가려진 래퍼 우원재의 문신을 보고 요리연구가 백종원이 본의 아니게 걱정(?)했다.


5일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본 방송에 앞서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해당 영상에는 '백종원의 골목식당'을 찾은 래퍼 그레이와 우원재의 모습이 담겼다.


대기실을 방문한 그레이와 우원재는 직접 담근 레몬청을 MC들에게 선물했다.


인사이트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맛에 감탄하던 백종원은 두 사람의 안부를 물어보며 우원재를 물끄러미 쳐다봤다.


이내 백종원은 우원재에게 "목은 왜 삐끗했어요?"라고 걱정하듯 물어봤다.


방송에 나오느라 목에 있던 문신을 파스로 가린 우원재를 보고 착각한 것이다.


인사이트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이내 문신이라는 것을 알아차린 백종원과 우원재는 머쓱한 웃음을 지었다.


백종원은 "미안해요. 자세히 못 봤어요"라고 사과해 웃음을 유발했다.


한편 우원재와 그레이가 백종원의 솔루션을 받은 치킨집을 방문해 솔직한 후기를 남길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5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인사이트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 관련 영상은 50초부터 확인할 수 있습니다.


Naver TV '백종원의 골목식당'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