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백 명 돌보다 '우한 폐렴' 감염됐는데도 끝까지 환자 치료하다 '사망'한 의사

인사이트Twitter 'PDchina'


[인사이트] 김세연 기자 = 바이러스가 만연한 우한, 질병의 최전선에서 환자를 돌보던 62세 이비인후과 의사 리앙(Liang Wudong)이 우한 폐렴으로 목숨을 잃은 안타까운 소식이 전해졌다.


리앙은 우한 폐렴을 진단받고 사망하기 직전까지 수백에 달하는 환자들을 돌봤던 것으로 알려져 더욱 사람들을 슬프게 만들었다.


지난 31일(현지 시간) 온라인 미디어 월드오브버즈는 우한 폐렴 환자로부터 감염당해 끝내 숨진 의사의 사연을 보도했다.


리앙은 코로나바이러스 발병지인 중국 허베이성의 허베이 신화 병원(Hubei Xinhua Hospita)의 이비인후과 의사로 수년간 근무해왔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pattaya one


하지만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즉, 우한 폐렴의 확진자가 발생한 그날부터 리앙은 쉴 틈 없이 환자들 돌봐왔다.


급속도로 늘어가는 감염자들에 수많은 의료진들이 손을 보태기 위해 중국 전역에서 모여들었고 리앙도 앞장서 밤낮없이 치료에 힘썼다.


리앙은 환자들과 가장 가까이에서 밀접한 접촉도 마다하지 않고 그저 폐렴 증상의 치료에만 몰두했다.


그러나 지난 16일 리앙은 발열과 기침의 증세를 보이기 시작했고 입원하기에 이르렀다. 병원으로부터 리앙에게 내린 진단은 '우한 폐렴'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world of buzz


환자들을 검진하던 도중 흉부 감염이 심해 검역 조치를 받게 된 것이다. 당시 리앙은 연로한 나이와 더불어 그동안 쉬지 못해 체력이 고갈된 최악의 상태였다.


결국 9일 뒤인 25일 리앙은 세상을 떠나고 말았다. 리앙의 사망 소식과 함께 리앙이 검역되기 전까지 수백에 달하는 환자를 돌본 것으로 알려져 사람들을 더욱 안타깝게 만들었다.


한 평생 사명감을 가지고 사람들의 건강을 책임져온 진정한 의료인 리앙의 죽음에 현지 시민들은 애도를 표하고 있다.


한편, 현재 우한 폐렴 확진자는 1만 명에 육박하고 있으며 사망자는 213명으로 집계돼 상황의 심각성이 고조되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