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울리기 힘든 '숏컷'하고 '걸크러쉬' 대폭발시킨 정유미

인사이트코스모폴리탄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배우 정유미가 머리발 따위는 필요 없을 정도로 경이로운 미모를 뽐냈다.


최근 정유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패션매거진 코스모폴리탄과 함께한 화보를 대거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블링블링한 액세서리를 착용하고 다양한 포즈를 취하고 있는 정유미의 모습이 담겼다.


정유미는 흑역사를 생성하기 쉽다는 숏컷머리까지 고혹적으로 소화해내 시선을 강탈했다.


인사이트코스모폴리탄


짧은 머리카락은 정유미의 고급진 L자턱을 한층 도드라지게 하는 효과를 줬다.


또 다른 사진에서 정유미는 컬이 들어간 앞머리를 내리고 러블리한 매력까지 발산해 남심을 홀렸다.


애교살 두툼한 눈웃음과 시원한 입동굴 그리고 앙증맞은 콧방울은 완벽함 그 차제다.


인사이트코스모폴리탄


그래서인지 정유미는 크고 화려한 귀걸이도 단번에 기를 못 펴게 만들어 버리고 말았다.


해당 사진을 접한 누리꾼도 "너무 아름답다", "숏컷 뽐뿌 오기는 처음이다" 등 열렬한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정유미는 넷플릭스 '보건교사 안은영' 첫방송을 앞두고 있다. 


인사이트코스모폴리탄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