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크한 B형 남친, 친구들과 술자리에서 취하면 여친 '폭풍 자랑'하는 최고 사랑꾼이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tvN '잉여공주'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평소에 친구처럼 장난기 넘치고 쾌활한 성격의 B형 남성들은 자칫 무뚝뚝해 보이기도 한다.


이런 점은 연애할 때 특히 많이 나타나는데, 많은 B형 남자친구들이 애인에게 시크한 분위기를 풍긴다.


말은 꽤 많이 하지만 '친구' 같은 느낌을 더 많이 내기 때문이다.


이런 쾌활한 모습만 있을 것 같은 상남자 B형 남친이 사실 친구들 앞에서는 남몰래 여친 자랑을 늘어놓는 사랑꾼이라는 사실을 아는 이들은 많지 않다.


인사이트SBS '사랑의 온도'


많은 혈액형 속설에 따르면 B형 남자친구는 여자친구 앞에서는 "예쁘다, 사랑스럽다"라는 표현을 적극적으로 하지 않는다.


하지만 동성 친구들과의 술자리에서 편하게 애인 이야기가 나오면 태도가 180도 뒤바뀐다.


편한 친구들과 있을 때는 누구보다 꿀 떨어지는 표정을 하고 여자친구의 사랑스럽고 귀여웠던 순간을 나열하는 이들이 바로 B형 남자들이다.


이들은 평소에 자신이 여친을 예뻐하는 것을 거친 장난으로 표현하는 경우가 많아 여자친구들은 자신이 사랑받는다는 다정한 느낌을 가지기는 어려울 수 있다.


그래도 그가 당신을 정말 사랑하는지 의심할 필요는 없다. 매일 연락하고 당신을 만나러 찾아온다면 그는 누구보다 애인인 당신을 가장 사랑하고 아끼고 있을 것이 자명하다.


당신이 모르는, 친구들하고 있는 곳에서 B형 남자친구는 그 누구보다 다정한 사랑꾼으로 변해 "내 여친이 얼마나 귀여운 줄 아냐?"라는 이야기를 하고 있을 확률이 높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YouTube '플레이리스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