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직실서 잠든 '여자 의대생' 보자마자 바지 벗고 성기 갖다 댄 '변태' 의사

인사이트kenh14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병원에서 고된 실습을 마치고 잠시 눈을 붙이기 위해 당직실을 찾은 여학생.


무언가 짓누르는 감각에 답답함과 불편함을 느끼고 잠에서 깬 여학생은 자신의 뒤에 딱 붙어 누워있는 같은 병원 '의사'를 발견하고 소스라치게 놀랐다.


23일(현지 시간) 베트남 매체 kenh14는 병원 인턴십에 참여중인 여학생이 같은 병원 의사로부터 봉변을 당한 사건을 보도했다.


베트남 응에안에 위치한 응에안 종합병원(Nghe An General Friendship Hospital)에서 실습 중인 익명의 여학생은 당직실에서 한 의사에게 '성추행'을 당했다.


인사이트kenh14


당시 밤낮없이 바쁜 의료진들이 잠시 눈을 붙이거나 쉬는 당직실에서 잠든 여학생은 자신의 등과 둔부에서 느껴지는 이상한 감각에 눈을 떴다.


그리고 자신의 뒤에 딱 붙어있는 남자 의사를 발견하고는 경악했다. 의사가 하의를 탈의한 채 자신에게 몸을 완전히 밀착하고 잠들어 있었던 것.


민망할 정도로 온몸을 딱붙인 채 자신을 껴안고 있는 의사의 모습에 여학생은 소름이 끼쳤다. 심지어 의사는 현재 실습 중인 흉부외과에서 근무했기 때문에 안면이 있는 사이였다.


하지만 여학생이 실습생으로 참여 중인 해당 인텁쉽은 학교 커리큘럼의 일부로 매우 중요한 부분이기에 여학생은 담당 의사에게 쉽사리 이의를 제기할 수 없었다.


인사이트kenh14


그러나 결국 두 사람의 모습을 담은 사진이 온라인에 게시되며 사건은 밝혀졌다.


해당 사건이 알려지자 분노한 시민들은 여학생을 성추행한 사진 속 의사가 누구인지 밝혀내 엄격히 처벌해야 한다며 분노를 표출하고 있다.


악화되는 여론에 논란이 거세지자 병원은 이사회와 감사위원회 측에서 당사자들을 직접 만나 사건의 진위를 확인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병원 간부들은 이 사건을 분명하게 인지하고 있으며 곧 공식적인 입장을 발표할 것이다"라고 표명했다.


현재 응에안 보건 국장은 해당 의사가 위반 사항이 있는지 검토 후 논의해 처벌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