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초한 '의사가운핏'으로 팬들 '꾀병' 부리게 만드는 안효섭 근황

인사이트Instagram 'imhyoseop'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배우 안효섭이 촬영 쉬는 시간에도 미친 '의사가운핏'을 보여줘 여심을 초토화시켰다.


지난 21일 안효섭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오늘도 돌담병원은 일사불란 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다수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SBS '낭만닥터 김사부 2' 촬영장에서 대본을 읽고 있는 안효섭의 모습이 담겼다.


안효섭은 수술복마저도 트랜디하게 소화해내며 여성 팬들의 심장을 산산조각냈다.


인사이트Instagram 'imhyoseop'


또 다른 사진에서 안효섭은 흰 가운에 청진기를 두르고 남신 비주얼을 과시해 시선을 끌었다.


키가 187cm인 '장신' 안효섭은 아무런 각도에서 찍혀도 10등신을 능가하는 비율을 자랑했다.


뿐만 아니라 안효섭은 수술복에 가디건을 걸쳐 입고 청초한 분위기를 자아내기도 했다.


인사이트Instagram 'imhyoseop'


해당 사진을 접한 누리꾼은 "쉬는 시간에도 세상 멋진 안효섭", "저런 의사 선생님 있으면 매일 아프고 싶을 것 같다" 등 뜨거운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낭만닥터 김사부 2'는 지방의 초라한 돌담 병원을 배경으로 벌어지는 이야기로 외과 펠로우 2년 차들이 '괴짜 천재 의사' 김사부를 만나게 되면서 인생의 진짜 낭만을 배워가는 내용을 담는다.


안효섭은 극 중 의사 서우진 역으로 분해 시크하면서도 스마트한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imhyoseop'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