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건모 아내 '배우랑 동거했다'고 폭로한 가로세로연구소

인사이트KBS2 '연예가중계'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 측에서 이번에는 김건모의 아내 사생활 루머를 언급했다.


일반인인 아내의 사생활을 폭로했다는 점에서 논란이 지속되고 있다.


지난 21일 텐아시아 측은 가세연 측이 지난 18일 대구의 한 강연회에서 장지연으로 추정되는 이의 사생활을 언급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가세연의 김용호 전 연예기자는 장지연을 연상하게 만든 후 "예전에 배우 이병헌과 사귀었고 동거도 했다"고 이야기했다.


김세의 전 MBC 기자는 "지금 그 여성은 다른 남성하고 결혼한다고 뉴스에 나온다"고 덧붙였다.


인사이트뉴스1


이어 "취재해보니 유명하더라"라고 폭로했다.


'아시나요'의 노래를 한 소절 부른 뒤 "아시는 분들은 많이 아실 것"이라는 추측이 가능하게 하는 언급도 했다.


이 같은 내용이 각종 매체를 통해 보도되자 김건모 소속사 건음기획 측은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한편 김건모와 장지연은 지난해 10월 혼인신고를 한 뒤 법적인 부부가 됐다.


김건모는 최근 유흥주점 종업원으로 근무한 여성 A씨에게 성폭행 등의 혐의로 고소를 당했다. 김건모는 '사실무근'이라 주장하고 있다.


인사이트SBS '미운 우리 새끼'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