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혜수X조진웅X이제훈 합류 의사 밝혔던 '시그널2', 무기한 제작 연기

인사이트tvN '시그널'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수많은 사람들이 손꼽아 기다리고 있는 '시그널 2'의 제작이 연기됐다.


지난 6일 뉴스핌에 따르면 당초 올해 상반기에 예정됐던 '시그널 2'의 제작이 무기한 연기됐다.


tvN '시그널'의 제작사인 에이스토리의 확정된 차기작은 오는 3월 방영 예정인 넷플릭스 드라마 '킹덤 2'뿐이다.


에이스토리 관계자는 "'시그널 2'는 출연 배우 스케줄 등으로 인해 당초 밝혔던 제작 시기보다 딜레이 된 것"이라고 배경을 설명했다.


인사이트tvN '시그널'


이어 그는 "현재 지상파 및 케이블 등과 3~4개 작품이 제작 논의 단계지만 확정된 바는 없다"고 말했다.


지난해 7월 에이스토리 측은 "2020년 상반기 중 '킹덤 2'와 '시그널 2'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힌 바 있다.


'시그널'의 김은희 작가 또한 내년 방영을 목표로 대본을 집필 중인 것으로 알려져 기대를 모았다.


김혜수, 조진웅, 이제훈 세 배우 또한 '시그널 2'가 제작되면 합류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인사이트tvN '시그널'


지난 2016년 방영한 '시그널'은 과거로부터 걸려온 무전기로 연결된 과거와 현재의 형사들이 미제 사건들을 파헤치는 내용을 그렸다.


미스터리한 미제 사건과 출연진의 명연기는 수많은 팬들을 양산했다.


그러나 '시그널 2'의 제작이 연기되면서 당분간 팬들은 제작 일정이 다시 확정될 때까지 아쉬움을 삼켜야 할 것으로 보인다.


인사이트tvN '시그널'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