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아이들 슈화 "'아형' 촬영 상처 안 받았다... 장성규·신동에게 연락와"

인사이트Instagram 'official_g_i_dle'


[인사이트] 이원석 기자 = 걸그룹 (여자)아이돌 슈화가 '아는 형님' 막말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


12일 슈화는 공식 인스타그램에 JTBC 예능 '아는 형님'에서 벌어진 막말 논란에 관한 솔직한 심경을 전했다.


슈화는 "평소 '아는 형님'에 나가고 싶었다. 여러분들이 걱정하는 거 이해한다"면서 "나는 상처를 하나도 안 받았다. 오히려 MC 선배님들이 너무 친절하게 잘 챙겨줘서 즐거웠다"고 말했다.


이어 "두 선배님들한테 다 연락 와서 걱정해주시더라. 미안해하지 않으셨으면 좋겠다"며 "선배님들도 상처 안 받았으면 좋겠다. 다음 주 '아는 형님'도 사랑해달라"고 덧붙였다.


인사이트Instagram 'official_g_i_dle'


앞서 슈퍼주니어 신동과 방송인 장성규는 지난 11일 방송된 '아는 형님'에서 슈화에게 막말을 했다는 논란에 휩싸였다.


당시 방송에는 (여자)아이들 슈화와 수진, 우기가 출연했고, 이들은 "어떤 예능 프로그램에 나가는 게 좋을지 고민"이라고 밝혔다.


이에 장성규는 "토크쇼에 나가기에는 아직 한국어가 좀 어렵지 않느냐"고 말했고, 슈화는 "그렇지 않다"고 답했다.


인사이트JTBC '아는 형님'


곧바로 장성규는 "아 그래요? 되게 어려워 보이는데"라고 언급했다.


옆에 있던 신동은 "아니지. 슈화는 어렵지 않아. 듣는 우리가 어려워"라고 거들었다.


방송 직후 일부 누리꾼들은 장성규와 신동의 발언이 다소 무례했다는 지적을 보냈다.


반면 "예능은 예능일 뿐", "별것도 아닌 걸로 논란을 만들지 말자"라며 개의치 않는다는 의견들도 다수 존재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JTBC '아는 형님'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슈화] 여러분~~ 어제 아는형님 재밌게 봤어요?? 재밌게 봤으면 좋겠어요!! 저랑 멤버언니들이 진짜 너무~ 완전 나가고 싶었던 프로그램이에요 여러분 걱정하시는 거 이해하고 저는 상처 하나도 안 받았고 오히려 MC선배님들이 너무 친절하고 잘 챙겨주셔서 정말 즐거웠어요~~ 촬영할때도 계속 웃어주시고 가르쳐 주셨던 착한 선배님들 너무 감사합니다! 두분 선배님한테 다 연락와서 걱정해주셨어요 미안해하지 마세요~~ 얼마나 괜찮은데요❤️ 선배님들도 상처 안 받았으면 좋겠어요 여러분 많은 관심 주셔서 감사합니다 다음주 아는형님도 많이 기대해주시고 사랑해주세요 ❤️❤️❤️ - 各位~~昨天的認識哥哥有趣嗎~~? 希望你們看得很開心! 我和成員姊姊們真的超級無敵想去的節目喔 大家擔心的我很理解 但是我一點都沒有受傷 反而MC前輩們 很親切 也很照顧我們 玩得非常愉快 拍攝的時候 一直給我們笑容和教導我們 是很善良的前輩們 很謝謝你們 收到兩位前輩的聯絡 不用感到抱歉 我很好❤️ 希望前輩也不要受到傷害就好了 謝謝各位的關心 下次的認識哥哥也多多支持多多期待唷 ❤️❤️❤️

(G)I-DLE (여자)아이들(@official_g_i_dle)님의 공유 게시물님,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