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동포동 젖살에 파묻힌 '초딩 짝꿍'도 다시 보게 만드는 '정변甲' 남자 연예인 5명

인사이트왼쪽부터 강하늘, '블락비' 피오 / (좌) 매거진 M, (우) 얼루어코리아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초등학생 시절 각 학급마다 꼭 있는 '볼살 부자' 친구들.


다소 통통한 이들에게 호감을 느끼지 않을 거라 확신하고 있다면 마음을 바꾸는 게 좋겠다.


몇몇 스타들도 어릴 때 젖살로 인해 미모 암흑기를 맞이했던 적이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이들은 살을 쏙 빼면서 훈남이 됐고, 그야말로 '여심 폭격기'로 급부상했다.


옆에 앉은 짝꿍도 다시 보게 만드는 남자 연예인 5명을 한곳에 모아봤으니 함께 만나보자.


1. 강하늘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KBS2 '동백꽃 필 무렵'으로 제2의 전성기를 맞이한 배우 강하늘.


날렵한 턱선과 섹시한 눈빛이 매력적인 그는 사실 과거에는 통통했다.


그는 초등학교 졸업사진에서 푸근한 '곰돌이 푸' 같은 미모를 과시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2. 박보검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연예계 대표 조각 미남으로 꼽히는 박보검도 어릴 적에는 통통한 볼살의 소유자였다.


하얗고 말랑말랑한 박보검의 볼을 보고 있으면 콕 찌르고 싶은 욕구가 치솟는다.


원래도 선명했던 이목구비는 살이 빠지면서 한층 더 또렷해졌다. 


3. '하이라이트' 윤두준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어라운드어스엔터테인먼트


윤두준도 성장하면서 미모에 꽃이 핀 케이스다.


과거 안경까지 착용했던 그는 지금과는 사뭇 다른 분위기를 풍겼다.


오죽하면 몇몇 팬들은 매력적인 눈매와 오뚝한 코까지 가려버리는 안경을 윤두준이 다시 쓰지 않길 바라고 있다. 


4. '블락비' 피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예능, 가요계를 섭렵하고 있는 '대세' 피오야 말로 긁지 않은 복권이었다.


그는 초등학생 시절 지금의 모습이라고는 전혀 찾아볼 수 없는 비주얼을 자랑했다.


섹시하면서도 순둥한 피오의 이목구비는 젖살에 파묻혀 존재감을 발휘하지 못한 것으로 보인다.


5. '위너' 송민호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슬림한 피지컬의 소유자 송민호도 과거에는 포동포동한 볼살을 자랑했다.


그는 데뷔 준비를 하면서 혹독한 다이어트를 한 것으로 전해졌다.


끊임없이 자기 관리를 한 결과, 현재 송민호는 베일 듯한 턱선으로 여심을 휘어잡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