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생각나 울컥하게 되는 유재석의 '놀면 뭐하니' 촬영 현장 모습

인사이트Instagram 'teoinmbc'


[인사이트] 이원석 기자 = 레전드 예능 '무한도전'의 일부 멤버들이 한자리에 뭉쳤다.


지난 9일 김태호 PD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오늘 하루 잊고 있던 한 끼가 생각나. 인생라면, '밥 한 번 먹자!' 했던 많은 분들이 방문해주셨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다수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유재석과 동료들이 함께 라면을 먹으며 이야기를 나누는 MBC '놀면 뭐하니?'의 촬영장 풍경이 담겨있다.


유재석은 '인생라면'이라고 적힌 앞치마를 두르고 환한 미소를 지으며 손님을 반기고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teoinmbc'


특히 사진에는 '무한도전' 멤버로 활약했던 박명수와 정준하의 모습이 포착돼 눈길을 사로잡았다.


두 사람은 유재석을 바라보며 흐뭇한 표정을 짓고 있어 훈훈함을 자아냈다.


이외에도 조세호, 유병재, 장도연, 장성규, 김구라, 홍현희, 양세형 등 많은 동료들이 유재석의 라면을 맛보기 위해 방문해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해당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하와수 너무 반갑다", "무도 생각나서 찡하다", "방송 엄청 기대되네" 등의 열띤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유재석과 김태호 PD가 합작한 MBC '놀면 뭐하니?'는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teoinmbc'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