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취해서 소래포구 갯벌 4m 아래로 추락한 20대 여성

인사이트뉴스1


[뉴스1] 박아론 기자 = 8일 오전 8시46분께 인천시 남동구 소래포구 어시장 공판장 인근 부두에서 A씨(23·여)가 4m 아래 갯벌로 추락했다는 신고가 119로 접수됐다.


소방은 구조차 크레인을 동원하고 인력을 투입해 A씨를 구조했다.


A씨는 당시 저체온증을 호소해 인근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뉴스1


A씨는 인근을 지나가던 행인이 119에 신고해 출동한 소방대원들에 의해 구조됐다.


소방은 A씨가 술을 마신 상태에서 발을 헛디뎌 사고를 당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인사이트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